728x90
반응형

섹스 비디오 4

로열패밀리, JK가 인숙을 단죄할 수 없는 이유

아무도 모르는 K의 과거, 비밀리에 묻혀있는 과거의 인물들은 대부분 등장한 상태인데 구체적으로 어떤 상황에서 인숙(염정아)이 죄를 지었는지 몰라 시청자들은 답답하기만 합니다. 인숙이 숨기고 있는 그 '죄'에 대한 심판을 쉽게 내릴 수 없다는 점, 그 부분이 한지훈(지성)이 인숙을 용서해야하는지 그렇지 않으면 인숙을 '제거'해야하는지 판단할 수 없게 만듭니다. 자신의 이익 만을 위해 참담한 일을 일으켰다면 지훈을 향해 보여준 양심은 악어의 눈물일 뿐입니다. 한번 죄를 짓기가 어렵지 두번째부터는 어렵지 않다. 극중 인숙을 협박하는 사창가 포주 출신 강마담(김민정)은 그런 요지의 말을 합니다. K라 불리는 인숙이 살인을 저질렀다며 은근히 돈을 달라 협박하는 그 말, 그 말대로 인숙은 20년이 넘는 세월 동안 ..

욕망의 불꽃, 다시 백인기를 떼어놓으려는 나영

민재(유승호)가 김영민(조민기)의 친아들이 아니고 인기(서우)가 자신의 친딸임이 밝혀져 재벌가의 모든 것을 거머쥘 기회가 사라졌다고 생각한 윤나영(신은경)은 두 아이의 엄마 자리로 돌아가 모든 것을 포기하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나영의 야망이 불타오를 기회는 그것으로 끝이 아니었습니다. 민재가 영민의 친아들임을 알게 된 나영은 두 아이에게 다시 자신의 욕망을 요구하는 뻔뻔한 여자로 돌아왔습니다. 손바닥 뒤집듯 바뀌는 엄마의 태도가 선뜻 이해가 가지 않긴 하지만 생각해보면 친딸과 결혼해야할 남자가 남편의 혈연이라는 것과 남편의 혈연이 아니라는 건 큰 차이가 있는 문제입니다. 비록 유산했지만 영민과의 사이에 아이도 가졌던 나영으로 인해 두 아이는 분명 남매 간임을 부정할 수 없습니다. 'SBS 하늘이시여'의 ..

로열 패밀리, JK는 도심 속의 아마존

K라고 불리며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것처럼 무표정한 얼굴로 살아가던 김인숙(염정아)이 엄기도(전노민)와 손을 잡고 JK를 손에 넣기 위한 작전을 실행에 옮겼습니다. 아무것도 모르며 김인숙을 자신의 천사같은 후원자로만 알고 있는 한지훈(지성)은 알송달송한 JK의 세계에서 김인숙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김인숙이 가진 비밀은 무서운 이중인격 뿐 만이 아닙니다. 어제 방송분에서 한지훈은 요양원에 있는 서순애(김혜옥)를 만나고 서순애는 지훈에게 '여보'라고 부르며 아는 척을 합니다. 김인을 마리라 부르는 서순애와 지훈의 만남을 두려워 하는 김인숙. 기억에 의하면 인숙은 서순애가 낳은 한지훈을 아주 오래전부터 알고 있었습니다. K는 어떤 이유에선가 지훈을 고아로 만들었고 두 모자와 연락하고 ..

욕망의 불꽃, 백인기는 김태진의 히든카드?

MBC 드라마 '욕망의 불꽃'을 처음 봤을 때 단연 눈에 띈 건 출연자들을 둘러싼 PPL입니다. 부유층의 일상생활을 묘사하기에 자본이 넉넉치 않았던지 집안 여기저기를 채운 가구나 식기. 자동차, 의복, 전자기기, 그리고 백화점, 골프장이나 울산 세트장 등이 협찬을 통해 등장한 것이더군요. 그 고급스러운 물품들을 보고 처음 느낀 건 생각 보다 '부유해 보이지 않는구나'하는 점이었습니다. 특히 지나치게 자주 등장하는 자동차 사고씬이나 핸드폰 사용장면 등은 지금 보고 있는 것이 광고인지 드라마인지 알 수 없다 싶어 거부감이 들기까지 합니다. 어떤 장면에서도 화장을 지우지 않고 등장하는 윤나영(신은경)은 잠자리에서도 인조눈썹을 붙이고 진한 마스카라를 한 채 촬영을 하곤 했죠. 주연 여배우의 민낯을 허락하지 않는..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