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숙 작가가 'SBS 시크릿 가든' 방영을 마치고 '마이 프린세스'의 보조작가로 활약한다는 기사를 읽고 잘 됐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지금부터 '마이 프린세스'는 속눈썹남과 허당공주의 사랑이야기를 펼쳐나가야 합니다. 시청자들을 빨아들이는 유쾌한 장면을 연출하려면 지원군을 보태는게 좋습니다. 트레비샘을 닮은 분수가 달린 황궁, 그 안에서 동거하는 두 사람은 드디어 첫키스까지 마친(?) 사이가 됐으니까요.

박해영(송승헌)과 이설(김태희)을 내버려두면 관계가 급진전될 거란 오윤주(박예진)의 예감은 틀리지 않았습니다. 전략적으로 사랑하던 해영은 그룹의 전 재산을 가지려면 꼭 필요한 배우자입니다. 진짜 공주가 되고 싶은 오윤주는 남주기 아까운 남자 남정우(류수영)를 버렸는데 재벌 아닌 점만 빼고 다 괜찮은 남자 남정우까지 이설에게 따뜻한 눈빛을 보내고 있습니다.


양엄마 김다복(임예진)과 언니 이단(강예솔)을 본의 아니게 괴롭혀야 하는 이설은 마음이 아픕니다. 고아로 자라 입양되어 평범하다는 윤주의 구박은 견뎌낼 수 있지만 아버지 이한과 양아버지 이동구를 함부로 말하는 건 견디기 힘듭니다. 그래도 오윤주 때문에 잠시 긴장하는가 싶더니 이설은 이내 본래 모습으로 돌아와 궁을 휘젓고 다닙니다.

한편 해영은 '아무도 나 안 지켜주는게 익숙하다'는 이설의 말이 신경쓰입니다. 해영은 윤주의 옛애인 남정우와 다정한 이설에게 질투가 나 눈을 뗄 수 없습니다. 자신의 아버지 때문에 이설의 아버지 이한이 도망다녀야 했고 자신의 할아버지 때문에 이설이 고아로 자라게 됐다는 이야길 들으니 점점 더 이설이 눈에 밟힙니다. 물론 자꾸 눈도장을 찍어야 이쁜 사랑을 하는 법이죠.



공주의 소심한 복수, 사극 좀 그만봐!

어제 방송분의 하이라이트는 누가 뭐래도 이설의 '미실 흉내'입니다. 오윤주에게 된통 괴롭힘을 당한 이설이 황궁 안에 꼭꼭 숨어 하는 짓이 고작 독하디 독한 미실 말투를 따라해보는 것이었습니다. '이게 다 너 때문이다'를 반복하며 사극 말투를 써먹는 이설의 모습이 웃겨 죽겠는데 핀잔을 주는 듯 장단을 맞추던 해영은 공주가 숨어있던 자동차 안에서 나갈 줄을 모릅니다.

자길 괴롭힌 윤주에게 복수한다는게 왜 하필 '선덕여왕' 시청일까요. 그거야 설이의 라이벌 윤주가 황실재단 이사로 일하기전, 옛날 옛적 미실에게 괴롭힘만 받던 천명공주셨기 때문이지요. 미실은 어린 천명공주(아역배우 김유정양입니다)에게 표독스럽게 협박하고 공주를 벌벌 떨게 만들었습니다. 방울토마토를 좋아하는 이설 공주의 소심한 복수는 깜찍하고 귀엽기까지 합니다.


공주의 사극 흉내는 이게 끝이 아닙니다. 아버지의 과거를 찾아 내려간 바닷가에서 소주 한병을 마시고 홀딱 취해버린 이설이 옹알옹알대며 해영을 향해 '성은이 망극하냐', '그 입 다물라'를 연발할 때는 술주정 받아주는 재벌 3세의 처지가 고소하기까지 합니다. 알고 보면 윤주한테 그렇게 지독하게 당하는 것도 다 해영 때문이거든요. 해영이 신하가 되어주지 않는다면 아무도 받아줄 사람이 없습니다.

외로운 궁에서 투정부릴 곳이 없는 설은 자신이 편하게 대할 수 있는 해영의 좋은 점을 알아갑니다. 자신은 황실의 핏줄로 해영은 황족을 모시던 신하의 핏줄로 두 사람의 인연은 대를 이어 만나게 된 운명이었겠죠. 이제는 사극의 시대가 아니라 로맨틱 코미디의 시대가 왔으니 공주님은 비밀스런 긴 속눈썹 기사를 갖게 될 것 같습니다. 사랑스러운 앤공주가 몰래 연인을 두었던 것처럼요.



우리가 더 칠 사고가 남아있기나 해요?!

남정우가 보는 앞에서 해영의 전화를 받았던 이설은 남들이 들으면 오해할만한 내용을 내뱉습니다. 공주란 걸 들키지 않으려 포옹녀가 되고 약혼녀가 된 자신의 처지가 기가 막혀서 해영이라면 오만정이 다 떨어지던 때입니다. 이미 사귈 만큼 사귀었다는 뜻으로 간주할 수 있는 말을 아무렇지 않게 하더니 이젠 정말 연인의 필수코스를 밟아가고 있습니다. 바닷가에서 첫키스를 하고 하룻밤을 보내게 된 두 사람의 정이 깊어지겠지요.

진짜 연인들 같으면 만리장성을 몇번을 쌓고도 남았을 경험을 함께 한 두 사람이 이제서야 첫키스를 하게 됐습니다. 소주 한병에 헤롱헤롱 취해서 비틀거리는 공주는 마음에 담아두었던 해영에 대한 호감을 드러냅니다. 뻔뻔 짠순이 이설이 공주가 되면 해영은 나라를 떠야할 지도 모릅니다. 잠시 대통령의 명으로 공주의 선생님 역을 맡고 있지만 해영은 설을 쫓아내야 재산을 가질 수 있습니다.


공주가 되려면 국민투표에 통과해야하고 투표에서 이기려면 박해영의 도움이 꼭 필요하답니다. 잠시 대통령과의 밀약 때문에 동지가 된 해영은 이설을 동정하면서도 배신해야하는 입장이지요. 속눈썹남이 모질게 이설을 떨쳐내고 재산싸움에 뛰어들 수 있을까요. 귀여운 모습으로 해영을 미치게 만드는 우리 허당 공주님이 좀 더 분발하셔야겠네요. 첫키스를 적극적으로 했던 사람은 물론 박해영입니다.

한편 설의 언니 이단은 오윤주에게 명성황후의 향낭 이야기를 꺼내 이설을 공격할 궁리를 합니다. 둘 다 입양된 딸인데 왜 이단의 이름은 설이와 비슷할까요. 진짜 공주가 가지고 있었어야할 명성황후의 향낭을 이단이 남몰래 가지고 있는 것도 이상한 일입니다. 윤주와 이단이 또다른 공주를 내세워 두 사람의 사랑을 방해하게 될 것 같습니다.



공감하신다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한번만 꾸욱 눌러주세요~

  1. Favicon of https://thinkingpig.tistory.com BlogIcon 생각하는 돼지
    2011.01.27 06:04 신고

    하하...
    시청은 못했지만...키스신이 아주 멋있습니다^^*ㅋ

  2. Favicon of https://shincne.tistory.com BlogIcon 칼촌댁
    2011.01.27 07:36 신고

    제목 정말 재미있습니다. 맞습니다. 소주 한병에 첫키스네요.ㅎㅎ
    저 역시 향낭이 앞으로 갈등의 제일 중요한 부분이란 생각이 드네요.
    무엇보다 김은숙 작가의 합류가 기쁜 소식입니다.^^

  3. Favicon of http://foodfafa.tistory.com BlogIcon Yitzhak
    2011.01.27 08:22

    김태희 송승헌씨의 연기가 인상적이죠. 요즘 보려고 노력중인데 잘 안되네요. 드뎌 키스까지 갔군요.^^

  4. Favicon of https://bal8068.tistory.com BlogIcon 발향기
    2011.01.27 08:34 신고

    키스씬보면서 얼마나 가슴이 뛰던지 ㅋㅋㅋ

    좋은 글 잘보구 가요... 트랙백도 살포시 걸고 갈게요~

  5. Favicon of https://bloping.tistory.com BlogIcon 새라새
    2011.01.27 09:38 신고

    또하나의 키스신..
    제목 끝내주네요 ㅎㅎㅎ
    재미있게 읽고 갑니다..직접 드라마를 보는것보다 재미있네요 ㅎㅎㅎ

  6. Favicon of https://unalpha.tistory.com BlogIcon 언알파
    2011.01.27 10:14 신고

    가끔은 이야기가 산으로 가는 느낌..ㅋㅋ
    여튼 재밌긴해요 ㅎㅎㅎㅎ

  7. Favicon of http://itopen.tistory.com BlogIcon 메모리얼
    2011.01.27 10:41

    헐 ㅠㅠㅠㅠ 저 장면을 놓쳤다니요 ㅠㅠㅠㅠㅠㅠ

  8. Favicon of https://shipbest.tistory.com BlogIcon @파란연필@
    2011.01.27 11:02 신고

    가끔씩 챙겨보곤 하는 드라마인데 드디어 송승헌과 김태희가 키스를 했군요.. ^^

  9. Favicon of https://nextgoal.tistory.com BlogIcon 티비의 세상구경
    2011.01.27 11:33 신고

    김은숙 작가의 참여로 저도
    마프가 더 기대가 되더라구요 ^^;

  10. Favicon of https://jazz0525.tistory.com BlogIcon 자 운 영
    2011.01.27 11:56 신고

    ㅎㅎ제목보고 빵 터집니다 ㅎ^

  11. Favicon of https://9oarahan.tistory.com BlogIcon 아하라한
    2011.01.27 13:53 신고

    하하...태희씨랑 승헌군의 연기 참 잘하죠...태희씨에 대한 매력 듬뿍입니다.

  12. Favicon of https://mijuhosi.tistory.com BlogIcon 쿤다다다
    2011.01.27 20:44 신고

    아하하...제목보고 오호..하고 들어왔는데 직접 보여주시네요. 넘 귀여운 설정이에요. 눈 쌓인 계단 쭈그리고 앉아 키스..ㅋ 뭔가 방해되는 요소가 많은 듯 하지만..그 과정이 재미있게 그려지겠죠? ㅋㅋ

  13. Favicon of https://rubygarden.tistory.com BlogIcon 루비™
    2011.01.27 22:34 신고

    오다가자 몇번은 봤지만 제대로 본 적이 없는지라
    스토리를 옳게 파악하지 못하고 있었는데
    상세하게 쓰신 리뷰를 통해 극의 흐름을 짐작하게 되었어요.
    키스씬이라...흠흠...

  14. Favicon of https://kukuhome.tistory.com BlogIcon 쿠쿠양
    2011.01.29 20:32 신고

    미실흉내가 나왔었나봐요 ㅋㅋㅋ
    키스신은 기사로 봤었어요+__+